시간이 지나도 눅눅해지지 않는 프렌치토스트 비법

시간이 지나도 눅눅해지지 않는 프렌치토스트 비법

프렌치토스트는 누구나 쉽게 만들 수 있고,

어떤 재료를 넣어도 맛있어서

브런치나 간식으로 사랑받는 메뉴죠.

저도 간편하게 아침식사로 자주 만들어먹는데요.

오늘은 기본에 충실하면서

시간이 지나도 눅눅해지지 않는

원팬 프렌치토스트를 만들어볼게요!



프렌치토스트는 식빵과 달걀만 있어도 

맛있게 조리할 수 있고요.

입맛에 따라 재료를 추가하면

정말 다양한 맛을 낼 수 있어요.

저의 픽은 슬라이스치즈에요^^

[원팬 프렌치토스트 재료]

식빵, 달걀, 슬라이스치즈.



먼저 달걀물을 만들어주세요. 

보통사이즈 달걀은

식빵1개에 달걀1개로 양을 맞춰주면 되는데요.

저는 달걀이 특대사이즈라서 한 개만 사용했어요ㅎㅎ



프라이팬에 오일을 약간만 두른 상태로

너무 뜨겁지 않게 예열하고

어느 정도 열이 오르면

키친타월로 기름을 닦아주세요. 



그다음 달걀물을 한번에 부어요.

불을 약하게 유지해주세요~



원래대로라면 달걀물에 식빵을 폭 담가서

달걀물이 식빵에 스며들면

팬에 노릇노릇하게 구워내는데요. 



지단을 부치듯이 프라이팬에 달걀물을 먼저 붓고

달걀이 익기 전에 식빵 한쪽면에 달걀물을 묻힌 다음

뒤집어서 한쪽 끝에 자리를 잡아주세요.  



나머지 식빵 한쪽도 똑같은 방법으로 

한쪽면에 달걀물을 묻히고 뒤집어서

먼저 올려놓은 식빵과 맞붙여 올려주시면 돼요.   



달걀 표면이 어느 정도 익으면 

식빵과 달걀옷을 한번에 뒤집어 주세요. 



그다음 추가 재료인 슬라이스치즈도 올려주시고요.



식빵 바깥쪽으로 나온 달걀옷을 안으로 잘 접어주세요. 

이렇게요~ 아주 깔끔하죠?! ^^



이제 마지막으로 식빵을 접어서 포개면

원팬 프렌치토스트 만들기 끝~!



부드럽고 촉촉하지만 절대 눅눅하지는 않은

맛있는 프렌치토스트에요^^



입맛에 따라 버터나 잼을 발라서 먹어도 되고요.

연유나 꿀을 뿌려서 먹어도 맛있어요~



지극히 개인적은 취향이긴 하지만

저는 아무리 부드럽고 촉촉해도

식빵이 너무 눅눅하면 싫더라고요. 

그런데 이건 적당히 촉촉하면서

식빵의 쫄깃함까지 맛볼 수 있어서 좋아요. 

특히 달걀물이 깊게 스며든 프렌치토스트에서

특유의 비린내가 난다고 느끼는 분들에게

이 조리법을 강력 추천하고 싶어요 ㅎㅎ



간단한 재료에 

프라이팬 하나로 조리가 가능하고,

시간이 지나도 눅눅해지지 않는 

바로 그 프렌치토스트!

여러분들도 꼭 한번 맛보시길 바랄게요^^

지금까지 눅눅함은 NO!

초간단 원팬 프렌치토스트 만들기였습니다. 



==============================

★ 매일매일 유익한 정보 받아보세요 ★

업데이트는 매일 진행됩니다. 

 ☞ "생활건강정보" 카카오스토리 채널

 ☞ "생활건강정보" 카카오톡 채널

 ☞ "생활건강정보" 페이스북

===============================

제 글을 읽어주신 분들 고맙습니다.

도움이 되셨다면 

로그인이 필요없는 ♡공감↓ 꼭 눌러주세요~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