절대 실패없는 맛없는 라면 되살리는 비법

절대 실패없는 맛없는 라면 되살리는 비법

레시피대로 끓인 라면은

맛이 없을 수가 없지만

간혹 물 조절에 실패해서

너무 짜거나, 싱거울 수 있는데요. 

오늘은 죽어가는 라면 맛도 살려내는

초간단 라면심폐소생 비법을 알려드릴게요!



라면은 언제 먹어도 맛있고

레시피만 잘 지키면

요리꽝손도 얼마든지 맛을 낼 수 있죠~



그래서 저도 라면봉지 뒷면에 적힌

레시피를 지켜서 끓이는데요. 



의외로 물양 맞추는게 쉽지가 않더라고요.



레시피에 있는 정량대로

계량컵을 사용하면 어렵지 않겠지만

대부분 라면 끓일 때

집에 있는 컵이나 대접으로 

대략의 물양을 맞추는 것 같아요.

저를 포함해서요^^



물론 계량컵이 없어도 종이컵으로 3컵정도 부으면

라면 1봉지에 적당한 물양이 된다고 하는데요. 



이미 물이 끓고 있다거나

스프와 면을 넣었는데,

물이 많거나 적은걸 알아챘다면

되돌리기엔 너무 늦은걸까요???



물조절에 실패해도 라면 맛을 낼 수 있는

아주 아주 간단한 비법이 있으니 걱정마세요^^

먼저 물을 너무 많이 부어서

싱거운 라면 되살리는 비법부터 알려드릴게요. 



라면 특유의 감칠맛을 잃은 밍밍한 라면은 

액젓 한방울이면 되살릴 수 있답니다~!

입맛에 따라 액젓의 양은 조절하면 되는데요.

보통 아주 소량인 1~2방울 정도만 넣어도

싱거운 라면의 간도 맞추고

감칠맛을 살릴 수 있다고 해요. 



반대로 물이 너무 적어서

가뜩이나 짠 라면이 더 짤 때

뜨거운 물을 붓는 분들도 계신대요.

절대 그렇지 마세요!

짠맛은 줄지 몰라도 

라면 자체가 맛이 없어지거든요 ㅎㅎ



그럴땐 식초로 해결해보세요~



라면이 너무 짤 때

물이 아니라 식초를 1~2방울 정도 넣으면

라면맛을 지키면서 짠맛을 중화시켜줘요.



라면의 가장 큰 매력은

언제 먹어도 맛있고,

누구나 쉽고 간편하게 조리할 수 있다는 건데요. 

싱거운 라면에는 액젓.

반대로 짠 라면에는 식초.

이 두가지만 잘 기억하면

라면 간 맞추는데 실패할 일은 없을 거예요^^

지금까지 절대 실패없는

맛없는 라면 되살리는 초간단 비법이었습니다. 



==============================

★ 매일매일 유익한 정보 받아보세요 ★

업데이트는 매일 진행됩니다. 

 ☞ "생활건강정보" 카카오스토리 채널

 ☞ "생활건강정보" 카카오톡 채널

 ☞ "생활건강정보" 페이스북

===============================

제 글을 읽어주신 분들 고맙습니다.

도움이 되셨다면 

로그인이 필요없는 ♡공감↓ 꼭 눌러주세요~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1)

  • Favicon of https://yunicone.tistory.com BlogIcon 친절한안여사
    2020.11.23 08:31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