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소 6개월 이상도 끄떡없는 햇밤 보관법

최소 6개월 이상도 끄떡없는 햇밤 보관법

추석을 맞이해서 햇밤을 구입한 분들도 계실텐데요.

가을 햇밤을 잘만 보관하면

오래 두고 먹어도

맛이 변하지 않는다고 하죠. 

그래서 오늘은 햇밤을 썩지 않게 보관하는

꿀팁을 소개해 드릴게요^^



커다란 용기를 가득 채운 햇밤은

보기만 해도 배가 부른데요. 

대량으로 밤을 구입한 경우

보관에 주의를 기울이지 않으면

벌레가 먹거나 썩어서 버리는 양이 많을거예요.



밤을 6개월 이상 보관하면서

신선함과 맛을 그대로 유지하고 싶다면

가장 먼저 상태가 좋지 않은 밤을 골라내야 해요. 

이미 벌레가 생겼거나 

썩은밤을 그대로 두면

멀쩡한 밤까지 상하게 된답니다. 



밤 선별 작업이 끝나면 세척을 시작해요. 

흐르는 물로 이물질이 나오지 않을 때까지

손으로 비벼가며 세척해주시면 돼요.



이제 선별 작업에서 미처 골라내지 못한

벌레 먹은 밤을 한번 더 찾아낼 건데요. 

3~5%정도 농도로 

옅은 소금물을 만들어서

밤을 6시간 정도 담가두세요. 



소금물 농도는 대략 물2L 기준으로

소금 3~4큰술 정도 되고요. 

살짝 짭짤하다고 느끼는 정도면 충분해요. 

또, 소금물에 너무 오래 밤을 담가두면

짠맛이 밸 수도 있으니까

10시간 이상은 넘지 않게 시간을 체크해주세요!



소금물 위로 둥둥 뜬 밤은

속이 비었거나

벌레가 먹었다는 증거니까요.

중간 중간 골라내 주시고요. 

마지막 선별 작업이 끝나면

흐르는 물로 깨끗하게 헹군 다음 건져내시면 돼요. 



깨끗하게 세척한 밤을 보관하기 전에

정말 중요한 과정이 있어요.

바로 물기가 남지 않게 건조시키는 거예요. 

바람이 잘 통하는 서늘하고 그늘진 곳에서

물기를 완전히 말려야

보관 과정에서 썩는걸 예방할 수 있어요.



이제 밤을 소분해서 담아볼게요. 

공기가 잘 통하는 양파망을 사용하면 좋고요.

양파망이 없을 때는

지퍼백을 사용해도 괜찮아요. 



밤을 오래 보관하려면

습기를 막아주면서

통풍이 잘 되야 하는데요. 

양파망에 담아준 다음

한지로 한번 더 포장하면

습기와 통풍을 한방에 해결할 수 있어요^^



지퍼백은 양파망과 다르게

통풍이 어려운 단점이 있는데요. 

지퍼백에 중간이나

양쪽 끝부분에 작게 구멍을 뚫어서

공기가 통하는 구멍을 만들어주면 돼요~



물론 마지막에 한지로 포장하는거 아시죠?!



참고로 밤을 보관할 때

일반 냉장고보다는

김치냉장고가 더 좋다고 해요.  

오늘 알려드린 세척 및 보관법만 잘 활용해서

김치냉장고에 보관하면

오히려 밤이 더 숙성되서 맛도 좋고

최소 6개월 이상도 끄떡 없답니다^^

이상 이맘때 알아두면 유용한

가을 햇밤 신선하게 오래 보관하는 꿀팁이었습니다. 



==============================

★ 매일매일 유익한 정보 받아보세요 ★

업데이트는 매일 진행됩니다. 

 ☞ "생활건강정보" 카카오스토리 채널

 ☞ "생활건강정보" 카카오톡 채널

 ☞ "생활건강정보" 페이스북

===============================

제 글을 읽어주신 분들 고맙습니다.

도움이 되셨다면 

로그인이 필요없는 ♡공감↓ 꼭 눌러주세요~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1)

  • Favicon of https://jjanggu1612.tistory.com BlogIcon 짱구노리
    2020.09.24 09:39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