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스토랑 최다우승자 이경규의 한국식 부리또 과연 그 맛은?!

편스토랑 최다우승자 이경규의 한국식 부리또 과연 그 맛은?!

편스토랑 11회차 우승에

이경규님의 한국식 부리또가 선정됐어요.

저도 멕시코 요리 전문점에 가면

부리또를 꼭 시켜먹는데요.

한국식 부리또는 과연 어떤 맛인지

저도 한번 먹어봤어요^^



편스토랑 11회차 우승상품

이경규님의 ‘규리또리또’에요.

이경규님의 캐리커쳐도 재미있고

이름도 귀에 쏙 들어오네요. 



국내산 소고기로 만든 한국식 부리또!

국산 한우는 아니지만

국내산 육우도 요즘 맛이 좋더라고요. 

가격은 5,500원.

4165g에 684kcal로

적지 않은 가격에

적지 않은 양과 푸짐한 열량을 자랑해요 ㅋ



조리방법은 전자레인지와 에어프라이어

두가지 방법이 안내되어 있는데요.

저의 픽은 좀 더 간편한 전자레인지!



구성품은 부리또 본품과 

홀갈릭 디핑소스에요. 



전자레인지로 1분 돌렸는데

워낙 두툼해서 그런지 

속이 덜 데워졌더라고요. 

전자레인지로 조리하시는 분들은

1분30초~2분 정도 데워야 할 것 같아요. 



절취선을 따라 비닐을 벗겨내면

따뜻하게 데워진 또띠아가 나와요. 

역시 또띠아의 밀가루 냄새는

여기서도 예외없네요^^;



규리또리또는 제가 먹어본 부리또 중에서

속이 굉장히 실한 편이었어요.

양상추와 파프리카는 아삭하게 씹히고

다진 고기와 밥도 양이 꽤 많아서

부리또 하나만 다 먹어도 

한끼 식사로 충분할 것 같아요. 



규리또리또를 왜 한국식이라고 표현하는지

한입 맛을 보면 알 수 있는데요. 

멕시코 음식 특유의 향이 빠지고

불고기에 밥을 비벼놓은 것 같은

양념맛이 느껴졌어요. 

솔직히 소고기는 너무 잘게 다져서인지

식감에 크게 영향을 주지는 않는 것 같아요.



개인적으로 저는 싱겁게 먹는 편인데도

치즈가 없는 부분을 먹었을 때는

오히려 간이 너무 약한데???

라는 생각을 했거든요. 

그런데 다 계획이 있더라고요~

동봉된 홀갈릭 디핑소스를 뿌려서 먹으니까

간도 딱 맞고 

맛이 훨씬 더 나아요. 

어딘지 모르게 2% 부족했던 부분을

소스가 채워주는 느낌이랄까요!



전체적으로 오리지날 부리또와

한국식 부리또 사이에 걸쳐진 감은 없지 않지만

저는 나쁘지 않았어요. 

가격만 조금 더 저렴했다면

편의점 도시락 말고 색다르게 먹을 수 있는 

간편한 한끼 식사로 좋았을 것 같아요.

이상 편스토랑 최다우승자 이경규님의

한국식 부리또 ‘규리또리또’

내돈내먹 솔직리뷰를 마치겠습니다. 


★ 본 포스팅은 협찬, 홍보나 비방의 의도가 전혀 없으며, 직접 구매해 솔직하게 리뷰했습니다.



==============================

★ 매일매일 유익한 정보 받아보세요 ★

업데이트는 매일 진행됩니다. 

 ☞ "생활건강정보" 카카오스토리 채널

 ☞ "생활건강정보" 카카오톡 채널

 ☞ "생활건강정보" 페이스북

===============================

제 글을 읽어주신 분들 고맙습니다.

도움이 되셨다면 

로그인이 필요없는 ♡공감↓ 꼭 눌러주세요~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2)

  • Favicon of https://jjanggu1612.tistory.com BlogIcon 짱구노리
    2020.07.10 10:08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 Favicon of https://2hosutory.tistory.com BlogIcon 영리한호두
    2020.07.10 10:54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