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부터 끝까지 프라이팬 하나면 충분한 원팬파스타

시작부터 끝까지 프라이팬 하나면 충분한 원팬파스타

요리는 만드는 과정도 즐겁고

완성된 요리를 맛있게 먹는 것도

큰 즐거움 중 하나인데요. 

딱 한가지...

산더미처럼 쌓인 설거지는 반갑지 않죠^^;

그래서 오늘은 설거지 부담 없는

원팬파스타 레시피를 소개해드릴까 해요. 

원팬파스타는 이름 그대로

모든 요리의 과정을

프라이팬 하나로 끝내는 거고요.

파스타면을 따로 삶을 필요도 없어서

조리 과정이 정말 간단해요~!

[원팬파스타 재료]

스파게티면, 토마토소스, 닭가슴살, 마늘, 양파

소금, 후추, 파마산 치즈가루. 

 

 

마늘과 양파는 적당한 두께로 썰어주시고요. 

닭가슴살도 한입 크기로 썰었어요. 

닭가슴살 대신 베이컨이나 

다진 고기를 사용하셔도 돼요.

 

 

보통 파스타를 만들 때

면을 따로 삶을 냄비랑 

재료를 소스와 볶아낼 프라이팬 등

최소 2개 이상의 팬을 사용하게 되는데요. 

시작부터 끝까지 웍 하나로 끝내볼게요 ㅎㅎ

 

 

올리브오일을 두르고 편마늘을 볶다가

마늘향이 충분이 우러나면

닭가슴살을 넣고

소금 한꼬집, 후추도 솔솔 뿌려주세요. 

 

 

닭고기가 어느 정도 익으면

양파를 넣고 볶아주세요. 

그다음 토마토소소도 넣어요. 

소스가 너무 많으면 짜니까

재료가 잠길랑말랑하게만 넣어주시면 돼요. 

 

 

이제 파스타면을 넣을 차례에요. 

원래라면 파스타면을 따로 삶아서 넣는데

그 과정이 생략되니까 너무 편하더라고요^^ ㅎㅎ

 

 

이제 물을 붓고

파스타면이 익을 때까지 끓여주면 돼요. 

 

 

웍 밖으로 삐져나와있던 면이 소스 속에 잠기고,

모든 재료가 골고루 익을 수 있도록

재료가 잠길 만큼 물을 부어주세요. 

 

 

스파게티면이 눌어붙지 않게 저어주다 보면

어느새 소스가 자작하게 졸아요.

면도 먹기 좋게 익고,

소스도 적당히 걸쭉해지면 완성!

시작부터 끝까지 팬 하나만 사용해서

요리를 끝내도 주방이 깔끔해요~

 

 

완성된 파스타를 접시에 담고

파마산치즈가루랑 파슬리가루까지 더하면

파스타 전문점 뺨치는 비주얼이죠?! ㅎㅎ

 

 

처음부터 면과 소스, 재료를 한데 넣고 끓이니까

소스맛이 면에 잘 배서 맛있어요~

 

 

파스타를 직접 요리해서 먹으면

면이 익었나 안 익었나 확인도 해야 하고

면 따로, 재료 따로 조리하는 과정도 은근히 번거롭죠. 

또, 파스타면을 삶은 커다란 냄비며

파스타면을 건져놓은 채반까지.

설거지거리도 많아지는데요. 

 

 

프라이팬 하나로 조리하니까

조리과정은 물론 뒤처리도 너무 간편하고

면이 덜 익거나 불을 일이 없어서

요린이도 절대 실패 없는 요리에요.

쉽고, 빠르고, 맛있는 원팬파스타

여러분들도 꼭 한번 드셔보세요^^

==============================

★ 매일매일 유익한 정보 받아보세요 ★

업데이트는 매일 진행됩니다. 

 ☞ "생활건강정보" 카카오스토리 채널

 ☞ "생활건강정보" 카카오톡 채널

 ☞ "생활건강정보" 페이스북

===============================

제 글을 읽어주신 분들 고맙습니다.

도움이 되셨다면

로그인이 필요없는 ↓♡공감↓ 꼭 눌러주세요~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