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딱 한번만 써보면 절대 못버리는 수박껍질!

반응형
728x170

딱 한번만 써보면 절대 못버리는 수박껍질!

수박껍질은 그야말로 처치곤란...

수박 한통을 손질하고 나면

뒤처리할 수박껍질이 산더미인데요. 

수박껍질을 이렇게 활용하면

단 1도 버릴게 없어요!

수박을 맛있게 먹고

수박껍질은 따로 모아뒀어요.

어차피 버릴거 왜 모아두냐고요?

수박껍질은 버리는거 아닙니다~ ㅎㅎ

 

 

수박껍질의 깨끗한 흰부분을

최대한 얇게 썰어주세요. 

햇볕이 강한 여름에는

수딩젤이나 팩으로 피부를 진정시키는데요. 

얇게 썬 수박을 피부에 붙이면

진정효과를 볼 수 있어요. 

 

 

수박팩을 냉장고에 넣어서 시원하게 만들면

어린아이들이나 피부가 예민한 분들도 

부담 없이 사용할 수 있는 천연팩이 돼요.

 

 

수박껍질에 남은 과육을 깔끔하게 도려내고

흰부분만 남았다고요?!

그럼 그릇에 담아서 집안 어디라도 놓아두세요. 

 

 

수박은 과즙이 참 많고

수박껍질에도 수분감이 많아서

천연가습기로 딱 좋아요. 

에어컨을 오래 가동하면 실내공기가 탁해지는데

수박가습기로 습도를 조절해 보세요. 

 

 

전자레인지 청소할 때마다

잔여세제고민?

번거로운 뒤처리?

 

 

이 모든 고민을 한방에 해결하는 비법이

바로 수박껍질이에요.

 

 

수박껍질을 넣고 5분만 돌리면

수박껍질 속 수분이 증발하면서

전자레인지 속에 수증기가 가득차는데요. 

수증기가 날아가기 전에

데워진 수박껍질로 내부를 닦으면

세제 없이도 깔끔하게 청소할 수 있어요. 

수박껍질이 뜨거우니까 장갑을 끼고 사용해주시고요. 

수박껍질로 청소한 뒤

키친타월로 닦아서 끈적임이 남지 않게 해주세요.

 

 

생선구이는 맛있긴 하지만

손이 참 많이 가죠. 

굽는게 어렵다기 보다는

비린내나 뒤처리가 번거로운데요. 

 

 

딱딱한 겉껍질을 도려내고

흰색 껍질부분을 프라이팬에 올려주세요. 

그리고 그 위에서 생선을 구우면

기가막힌 생선구이를 맛볼 수 있답니다. 

 

 

수박이 생선의 기름을 흡수해서

좀 더 바삭하게 담백하게 구워지고요. 

프라이팬 주변에 기름이 덜 튀어서

주변 정리나 설거지도 한결 수월해요. 

마지막으로 수박껍질을

기름기 제거에 활용하는 방법인데요. 

 

 

기름기 가득한 프라이팬이나 냄비를

주방세제로 닦기 전에

수박껍질로 쓱쓱 닦아보세요. 

 

 

수박껍질이 1차로 기름기를 흡수해서

세제나 뜨거운물을 적게 사용해도

깨끗하게 설거지가 가능하고요. 

흠집 걱정도 없어요.

 

 

또, 요리가 다 끝나고

수박껍질로 가스레인지를 닦아보세요. 

수세미와 세제가 혼합된 효과를

수박껍질 하나로 볼 수 있답니다.  

 

 

수박은 정말 버릴게 하나도 없죠.

과육은 맛있게 먹고

껍질까지 이렇게나 다양하게 활용할 수 있는데

어떻게 그냥 버리겠어요?!

여러분도 수박껍질 한 개도 버리지 말고

꼭 한번 활용해보셔요^^

==============================

★ 매일매일 유익한 정보 받아보세요 ★

업데이트는 매일 진행됩니다. 

 ☞ "생활건강정보" 카카오스토리 채널

 ☞ "생활건강정보" 카카오톡 채널

 ☞ "생활건강정보" 페이스북

===============================

제 글을 읽어주신 분들 고맙습니다.

도움이 되셨다면

로그인이 필요없는 ↓♡공감↓ 꼭 눌러주세요~

반응형
그리드형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