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장철을 맞이해서 절대 실패없는 ‘무’ 고르기!

김장철을 맞이해서 절대 실패없는 ‘무’ 고르기!

올해도 어김없이 김장철이 돌아왔어요~

김장을 할 때 가장 많이 사용하는 채소가

배추와 무인데요. 

그중에서도 김칫소의 맛을 좌우하는건

아삭한 식감과 단맛을 내는 무!

그래서 오늘은 김장철을 맞이해서

절대 실패없는 ‘무’ 고르는 꿀팁을 소개해드릴게요^^



김장할 때 사용하는 무는 양이 워낙 많다보니

묶음으로 구입하게 되는데요. 

마트 한켠에 잔뜩 쌓여있는 무 중에서

달고 맛난 무를 고르는건 생각보다 쉽지 않아요. 

그렇다고 적당히 눈대중으로 고른 무에

김치맛을 맡길 수는 없지 않겠어요?!

특히 김장 김치는 1년 내내 두고 먹는거라서

신선하고 맛좋은 식재료를 고르는게

무엇보다 중요한데요. 



지금 알려드리는 팁만 잘 기억하면

좋은무 고르기 어렵지 않아요^^



가장 먼저 무청의 상태를 보고 

무를 고르면 되는데요.

당연한 얘기 같지만 무청이 신선한 무를 고르면

실패확률을 반으로 줄일 수 있답니다!



무청이 시들시들하거나

이미 많이 떨어진 상태라면

무가 신선하지 않다는 증거예요.



초록색으로 진한 무청이 풍성하게 달려있고,

마르지 않은 상태로 촉촉하면 합격!



저는 남아있는 무 중에서

그나마 무청이 싱싱한걸로 골랐는데도

상태가 좋은편은 아니었어요 ㅠㅠ



무청으로 좋은무를 선별할 때

겉만 보는게 아니라 속을 볼 수 있으면

실패확률을 반의반으로 줄일 수 있어요.

무청을 부러트렸을 때

수분감이 충분하고

선명한 초록색을 띄는게 좋고요. 

속이 하얗거나 비어있으면

바람 든 무일 확률이 높아요.



그럼 무청이 없을 때는 어떤 무를 골라야 할까요???



먼저 무는 모양에 따라

길쭉한무와 동그란무로 나눌 수 있는데요. 

동그란 무는 대체적으로 단단한 편이고

길쭉한 무는 좀 더 부드럽고 수분이 많아서

김칫소에는 길쭉한 무가 더 적합해요. 

물론 깍두기나 무김치를 담글 때는

좀 더 단단한 동그란 무가 좋겠죠?! ^^



그리고 무에 달려있는 잔뿌리를 보는 것도

좋은 무를 고르는데 도움이 되는데요.

잔뿌리 없이 깔끔한 무가 

더 달고 맛있는건 안 비밀할게요! ㅎㅎ



마지막으로 무청이나 뿌리를 제거한 상태로

낱개 포장된 무를 고르는 꿀팁도 알려드릴게요.



채소나 과일을 고를 때

손으로 들어보고 두드려보면

어느 정도 감이 오는데요.

무게감이 있고

두드렸을 때 둔탁한 소리가 나면

속이 꽉 찬 무에요.



또, 무의 초록색 부분을 보고

맛있는 무를 고를 수도 있어요.

햇볕을 충분히 받아서 엽록소가 많이 생기면

무의 초록색부분이 넓어지기 때문에

초록색부분이 넓은 무일수록

달달하니 맛이 더 잘 들었다는 증거랍니다. 



갖은 양념에 정성을 쏟아서 버무려도

무 자체에 바람이 들거나 맛이 없으면

김칫소도 맛이 떨어질 수 밖에 없죠.

아삭아삭한 식감과 단맛이 살아있는 좋은무 골라서

올해 김장도 꼭 성공하시길 바랄게요^^

지금까지 김장철을 맞이해서 절대 실패없는

‘무’ 고르는 노하우였습니다. 



==============================

★ 매일매일 유익한 정보 받아보세요 ★

업데이트는 매일 진행됩니다. 

 ☞ "생활건강정보" 카카오스토리 채널

 ☞ "생활건강정보" 카카오톡 채널

 ☞ "생활건강정보" 페이스북

===============================

제 글을 읽어주신 분들 고맙습니다.

도움이 되셨다면 

로그인이 필요없는 ♡공감↓ 꼭 눌러주세요~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