돌도끼로 쓰면 딱 좋을 것 같은 KFC 신메뉴

돌도끼로 쓰면 딱 좋을 것 같은 KFC 신메뉴

얼마전 KFC가 초복을 맞이해서 출시한 메뉴가

비주얼이 제법 괜찮다는 소식을 들었어요.

닭고기라면 장르 불문하고 좋아하는 제가

그냥 넘어가면 아쉬울 것 같죠? ^^;

그래서 저도 한번 먹어봤어요. 



KFC신제품 ‘통다리구이’를 주문했어요.

참고로 매장에서는

1조각 3900원, 2조각 6900원인데요. 

배달시켰더니 1조각에 4300원, 

2조각에 7500원이더라고요.



저는 2조각을 주문했어요.

박스 속에 큼직한 닭다리 2개가

살포시 엇갈려서 담겨있네요~

한눈에 봐도 사이즈가 큼직하고

살짝 매콤한 향이 퍼졌어요. 



한손에 들면 무게감도 상당하고

비주얼은 말 그대로 돌도끼에요 ㅎㅎㅎ

통다리라서 그런지 살도 굉장히 많이 붙어있고요.

튀김옷 없어도 이정도 크기라면

가성비는 나쁘지 않은 것 같아요. 



우선 소스맛부터 표현해보자면

적당히 매콤하고 자극적이에요.

양념치킨보다는 닭꼬치가 생각나는 맛이고요.

개인적으로 땡기는 감칠맛은 아닌 것 같아요. 



소스 골고루 묻혀서 한입 맛을 보면

오븐에 구워서 

일반 치킨보다는 확실히 덜 느끼해서 좋았어요.

닭껍질이 질겨서 처음 한입에 싹 다 벗겨지니까

나머지 부분은 살코기만 남더라고요. 

살코기 부분에는 소스맛이 안배서 그런지

그냥 담백한 닭고기 맛과 식감이에요. 



통다리구이는 오븐에 구운 치킨인데요.

사이즈가 큼직해서 

기름기 쏙 빠진 오븐치킨 느낌은 아니었고,

겉에 껍질 부분이

좀 더 바삭하게 구워지면 좋을 것 같아요. 



기름에 튀기지 않고

매콤한 맛을 원하시는 분이라면

한번쯤 맛 봐도 좋을 것 같고요. 

저는 오븐에 구운 치킨을 좋아하긴 하지만

기름기 쏙 빠진 오븐구이가 아닌데다

소스맛도 어딘지 모르게 아쉬웠어요.

그냥 돌도끼 비주얼에

실한 살코기 식감으로 만족할게요^^;

지금까지 KFC가 출시한 

손바닥만한 ‘통다리구이’ 

내돈내먹 솔직리뷰를 마치겠습니다. 


★ 본 포스팅은 협찬, 홍보나 비방의 의도가 전혀 없으며, 직접 구매해 솔직하게 리뷰했습니다.



==============================

★ 매일매일 유익한 정보 받아보세요 ★

업데이트는 매일 진행됩니다. 

 ☞ "생활건강정보" 카카오스토리 채널

 ☞ "생활건강정보" 카카오톡 채널

 ☞ "생활건강정보" 페이스북

===============================

제 글을 읽어주신 분들 고맙습니다.

도움이 되셨다면 

로그인이 필요없는 ♡공감↓ 꼭 눌러주세요~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1)

  • Favicon of https://jjanggu1612.tistory.com BlogIcon 짱구노리
    2020.07.29 08:01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