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선비린내 확실하게 제거하는 초간단 비법 5

생선비린내 확실하게 제거하는 초간단 비법 5

생선을 비린내 때문에 안 좋아하는 분들 많으시죠?!

저희 남편도 생선비린내를 싫어해서

요리할 때 비린내 제거에 엄청 신경을 쓰는데요. 

오늘은 생선비린내를 확실하게 제거하는

아주 간단한 5가지 꿀팁을 준비했어요^^



갓 잡은 생선은 비린내가 나지 않는다고 해요. 

하지만 집에서 아무리 싱싱한 생선을 먹는다고 해도

갓 잡은 생선은 조금 무리가 있죠^^;

맛있게 조리한 생선에서 비린내가 나면

손이 잘 안가는데요.

아주 간단한 방법으로

생선비린내를 제거할 수 있답니다. 



1.

생선비린내를 잡는 첫 번째 꿀팁은 물이에요.

물은 언제든 가장 쉽게 구할 수 있다는게

가장 큰 장점인 것 같아요. 



50°C 정도의 미온수에 생선을 담그고

5분정도만 기다렸다가 세척하면 끝.

여기서 주의할 점

물 온도가 차갑지 않아서

너무 오래 담가놓지 않는다는 거예요. 

딱 5분이면 충분해요~!



2. 맥주

식재료의 잡내나 비린내를 제거하는데

술이 효과적이라는건 많이 아실거예요.

집에 먹다 남은 맥주가 있으면

생선비린내 제거에 활용해보세요.



맥주는 김이 빠져도 상관이 없고요. 

맥주에 10분정도 담갔다가

흐르는 물에 헹궈서 조리하시면 돼요. 

생선에서 술 냄새가 날 것 같다고요?!

그건 걱정마세요.

조리과정에서 알코올이 날아가고

이때 비린내까지 같이 날아간답니다^^



3. 우유

생선비린내를 제거하는 세 번째 비법은 우유에요.

우유는 닭고기 요리할 때

누린내 제거에도 많이 쓰이는데요.

생선비린내 제거에도 효과만점이에요. 



우유에 생선을 10분정도 담갔다가 조리하면

우유 속 단백질이 생선비린내 제거는 물론

생선살을 단단하게 만들어주는 효과도 있어요. 



개인적으로 저는 우유에 담갔을 때

생선비린내가 가장 말끔히 제거되는 것 같더라고요^^



4. 녹차

녹차의 생선비린내 흡수는 이미 유명하죠.

녹차가루나

 녹차티백만 있으면

생선비린내를 쉽게 제거할 수 있어요. 



녹차가루를 녹인 물에 생선을 담가놓으면 되고요.

조리할 때 녹찻잎을 같이 넣고 조리하면

월계수잎으로 잡내를 제거하는 것과 

같은 효과를 낼 수 있어요. 

또, 녹차는 생선의 기름기 제거에도 좋고

생선살은 단단하게,

반대로 생선뼈는 연하게 

만들어준다고 하네요^^



5. 쌀뜨물

생선비린내를 제거하는 마지막 다섯 번째 비법은

쌀뜨물 활용법이에요. 

쌀을 씻을 때 마지막 세척 단계의 

깨끗한 쌀뜨물을 모아서

생선비린내 제거에 활용하면 아주 좋아요. 



이물질 없이 깨끗한 쌀뜨물에

생선을 30분정도 담가놓으면

쌀뜨물 속 전분이 생선 비린내를 흡착해서

깔끔한 맛이 살아나요. 

또, 너무 짜게 절여진 생선을 쌀뜨물에 담가놓으면

짠맛을 줄여주는 효과도 있답니다~

물, 맥주, 우유, 녹차, 쌀뜨물.

오늘 알려드린 5가지 비법만 기억하면

비린내없이 맛있게 생선을 드실 수 있겠죠?! ^^

지금까지 생선비린내 확실하게 제거하는

5가지 초간단 꿀팁이었습니다. 



==============================

★ 매일매일 유익한 정보 받아보세요 ★

업데이트는 매일 진행됩니다. 

 ☞ "생활건강정보" 카카오스토리 채널

 ☞ "생활건강정보" 카카오톡 채널

 ☞ "생활건강정보" 페이스북

===============================

제 글을 읽어주신 분들 고맙습니다.

도움이 되셨다면 

로그인이 필요없는 ♡공감↓ 꼭 눌러주세요~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3)

  • Favicon of https://badayak.com BlogIcon 바다야크
    2020.04.09 07:41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 Favicon of https://yesmen.tistory.com BlogIcon 헤이쭌
    2020.04.09 07:43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 Favicon of https://kairu.tistory.com BlogIcon kairu
    2020.04.09 09:35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