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면대를 사용하면서 단 한번도 청소하지 않는다는 그곳!

세면대를 사용하면서 단 한번도 청소하지 않는다는 그곳!

화장실 세면대를 깨끗하게 청소했는데도

기분 나쁜 악취가 풍긴다면....?

정말 당황스럽겠지만

분명 원인은 따로 있겠죠!

오늘은 세면대를 사용하면서 대부분의 사람들이

단 한번도 청소하지 않는 

○○○○○ 청소 꿀팁을 알려드릴게요^^



세면대에서 악취가 풍기면

자연스럽게 청소를 하게 되죠. 



보통 세면대 본체에서 악취가 날 일은 거의 없다보니

배수구를 집중 공략하게 되는데요. 

배수구에서 나는 냄새도 아니라면...



바로 여기!

배수구에서 살짝 눈을 돌리면 보이는

작은 구멍에 집중해주세요!



세면대에서는 배수구 말고

오버플로우라고 불리는 작은 구멍이 있어요. 

오버플로우는 세면대 물이 

넘치지 않게 하기 위한 기능을 해요. 



배수구를 막고 세면대에 물을 받다가

잠시만 한눈을 팔아도 물이 금방 넘치게 되는데요.

오버플로우를 통해 물이 빠져나가면서

물넘침을 방지해줘요~



그런데 저를 포함한 대부분의 사람들이

세면대를 청소할 때

오버플로우까지 신경 쓰는 경우는 아주 드물죠.

오버플로우 속에 때가 끼고

이물질 등이 걸리면 악취가 발생하기 때문에

가끔씩 청소해줄 필요가 있답니다^^



오버플로우를 청소하는 법은 생각보다 간단해요!

먼저 오버플로우 캡을 분리해주세요. 

오버플로우캡은 도구없이 손으로도 분리할 수 있어요.

캡만 제거했을 뿐인데

장갑에 물때가 묻어나오더라고요...



저는 빨대 세척용 솔을 이용했어요.

얇은 철사로 되어있고

쉽게 구부릴 수 있어서 

오버플로우 청소에 안성맞춤이더라고요. 



오버플로우 속에 솔을 집어넣고

넣었다 뺐다를 반복하면서 청소해주세요. 

저희집 세면대는 사용한지 1년밖에 되지 않아서

아주 심각한 상태는 아니었지만

그래도 미끌미끌한 때가 나오더라고요...

오래 사용한 세면대는

머리카락이나 이물질도 많이 나온다고 해요. 



오버플로우 속 물때를 제거한 뒤

오버플로우캡도 흐르는 물로 세척해주세요. 



그다음 중요한 과정이 하나 남았어요. 

뜨거운 물로 잔여 물때나 이물질을 흘려보내고

소독의 효과까지 내는 과정인데요. 

저희집 전기포트가 커서 그런지

각이 안나오더라고요^^;



그래서 전 깔때기를 구멍에 대고

뜨거운 물을 흘려보냈어요. 

깔때기가 플라스틱이라서

살짝 식힌 다음 흘려보냈는데요. 

실리콘이나 스텐 소재 깔때기를 사용해서

좀 더 뜨거울 때 물세척을 하면 더 좋아요.

물론 뜨거운 물에 데지 않도록 조심하시고요!!!



뜨거운 물을 흘려보내고

세척한 오버플로우캡을 씌워주면 청소 끝!



오버플로우는 세면대 뿐만 아니라

주방 싱크대에서도 볼 수 있는데요. 

싱크대 배수구를 관리할 때

오버플로우도 같이 관리해주면

원인 모를 악취로 고민할 일은 없겠죠?^^



참고로 뜨거운 물만으로 악취가 제거되지 않는다면

뜨거운 물에 과탄산소다를 녹여서

구멍 안으로 흘려보내주시면 돼요~

지금까지 세면대 사용하면서

단 한번도 청소하지 않는다는 그곳!

오버플로우 청소 꿀팁이었습니다.  



==============================

★ 매일매일 유익한 정보 받아보세요 ★

업데이트는 매일 진행됩니다. 

 ☞ "생활건강정보" 카카오스토리 채널

 ☞ "생활건강정보" 카카오톡 채널

 ☞ "생활건강정보" 페이스북

===============================

제 글을 읽어주신 분들 고맙습니다.

도움이 되셨다면 

로그인이 필요없는 ♡공감↓ 꼭 눌러주세요~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2)

  • Favicon of https://thore.tistory.com BlogIcon 꿩국장
    2020.02.29 09:33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 Favicon of https://qazwsx2846.tistory.com BlogIcon 승비니입니다
    2020.02.29 11:14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