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봉 후에 더 쉽게 상하는 여름철 우유 보관 초간단 꿀팁

개봉 후에 더 쉽게 상하는 여름철 우유 보관 초간단 꿀팁

여름철에는 아무리 보관에 신경을 써도

식재료가 더 쉽게 상할 수 밖에 없어요.

특히 개봉한 우유는 냉장보관 한다고 해도

신선함을 오래 유지하는게 쉽지 않은데요. 

오늘은 여름철에 더 쉽게 상하는

우유 보관 초간단 꿀팁을 소개해드릴게요^^



요즘 마트에 가면 우유가 1+1 행사중이거나

할인해서 더 많이 구입할 때가 있어요. 

또, 창고형 할인마트에서는

대용량으로 우유를 판매하기도 하는데요. 

아무리 유통기한 내에 다 먹는다고 해도

개봉 후에는 보관에 주의가 필요하죠.



우유를 즐겨 드시는 분이라면

하루에 다 마시는 것도 가능하겠지만

대부분 1리터 우유를 개봉하면

최소한 하루, 이틀은 넘게 두고 먹는데요. 

개봉 후에 냉장고에 보관 할 때

그냥 보관하는 것보다

‘이것’ 하나만 추가하면

신선하게 더 오래 보관이 가능해요~



그 비법은 바로 소금!



우유와 전혀 어울릴 것 같지 않은 소금이

우유의 신선도를 지켜주는 보관 비법이라니

말도 안된다고 생각하시나요?!

실제로 방송에서 실험을 통해 나온 결과를 보면

소금으로 인해 우유의 염도가 올라가서

세균의 생장이나 증식을 억제시키기 때문에

우유의 신선한 상태를 오래 유지할 수 있다고 해요.



물론 여기서 소금의 양도 중요해요!

소금을 많이 넣는다고

보관기간이 더 늘어나는건 아니에요.

우유1리터 기준으로 

소금 1작은술이면 충분하답니다^^



소금을 넣고 입구를 막은 후에

소금이 잘 녹을 수 있도록 흔들어주세요.



소금 1작은술을 넣은 우유는

짠맛이 나기 보다는

오히려 우유의 고소한 맛이 더 진해지고요.

소금으로 인한 거부감은 전혀 없었어요.



아무리 유통기한이 남았다고 해도

개봉 후에는 가급적 빠른 시일 내에 먹는게

가장 좋은거 아시죠?!

그리고 개봉 후에 남은 우유를 보관할 땐

소금을 아주 약간만 넣어주면

보관기간도 늘리고 

신선함도 오래 유지할 수 있다는거 잊지마세요^^

지금까지 여름철에 더 쉽게 상하는

우유 신선보관 초간단 꿀팁이었습니다. 



==============================

★ 매일매일 유익한 정보 받아보세요 ★

업데이트는 매일 진행됩니다. 

 ☞ "생활건강정보" 카카오스토리 채널

 ☞ "생활건강정보" 카카오톡 채널

 ☞ "생활건강정보" 페이스북

===============================

제 글을 읽어주신 분들 고맙습니다.

도움이 되셨다면 

로그인이 필요없는 ♡공감↓ 꼭 눌러주세요~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1)

  • Favicon of https://jesiang.tistory.com BlogIcon 제시앙
    2020.06.04 20:46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